터키에서 가장 오래된 지붕있는 시장인 그랜드바자르를 다녀왔습니다.

 

복잡한 골목골목을 지나 도착한 그랜드바자르!

 

"그랜드바자르는 덮여있는 지붕이라는 뜻으로 1455~1461년 술탄 메메드 2세의 명에 의해서 건축되었으며 16세기 술탄 술레이만 1세 통치 시기의 대대적인 확장을 비롯하여 여러 번의 증·개축을 통해 오늘날에 이르고 있다고 합니다.


 

세계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실내 시장으로, 현재 60여 개의 미로같은 통로에 5,000여 개의 상점이 있으며 2개의 주요 통로 끝에 있는 입구 4개를 포함하여 모두 20여 개의 입구가 있기때문에 이곳에서 길 잃어버기 좋은 공간이라고 합니다. 시장에는 금,은 세공품을 포함한 각종 보석류, 피혁류, 카펫, 향신료, 형형 색색의 도자기와 기념품을 포함한 각종 공예품과 특산품 등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비잔틴 시대부터 동서양의 교역 중심지로서의 역할을 담당했으며, 오늘날에는 하루 최소 25만 명에서 최대 40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이스탄불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이름난 곳입니다.

 

 

 

1번 GATE

우린 가이드와의 약속장소가 1번GATE이기때문에 1번으로 들어가서 1번으로 나와야 하기때문에 멀리까지 돌아 다닐 수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길도 복잡하고 비슷비슷해서 정말 길 잃어버리기 좋은 곳 같습니다.

 

그 옛날 부터 유럽과 아시아의 교역을 하던 곳으로 향신료,금, 보석, 도자기를 판매하던 곳이라 지금도 그 느낌을 간직했지만 지금은

관광객들을 위한 상품이 더 많은 시장 같습니다.

 

 

 

 

 

 

도자기 색감이 참 매력적입니다.

요즘 강남고속버스터미널가면 터키사람이 그랜드바자르에서 파는 그릇과 도자기 제품을 판매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곳 가격이 훨씬 저렴합니다~~~

가격도 흥정하는대로 다운 시킬 수 있습니다.ㅎㅎ

 

 

 

 

 

그랜드 바자르 곳곳에 있는 카페!

쇼핑할 시간도 부족한 우리에게는 카페에서 커피한잔은 사치...ㅠㅜ

 

 

 

 

그랜드 바자르 풍경

여기도 이태원처럼 호객행위를 많이 합니다~~그리고 기본 30%는 깍아야 줘야 제 가격이라고 합니다.

 

쇼핑하실분들은 참고하세요.

 

 

 

그랜드바자르를 구경하고 가이드님 만나서...다음 코스로 이동...

 

 

 

 

그랜드바자르를 나와서 이동하면서 찍은 모자와 장식품 입니다.

너무 귀여워서 하나 구입하고 싶었지만 페키지 특징상...날 위해 쇼핑할 시간은 절대 안준다는것...

 

그냥 사진만 휘리릭 찍고~~~바이~




Posted by 렐라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