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교자"
 

너무 오랜만에 명동 칼국수가 생각나서 방문했습니다.
 
항상 문 밖까지 줄이 길게 서있었는데 이번에는 좀 늦은 점심을 먹으로 가서인지 사람이 많지 않았습니다.
 
여긴 일본 맛집에도 소개가 되어서 일본 관광객들의 맛집 코스이기도 하고요~
 
 
 
물가도 오르고 관광객도 많다보니 가격도 많이 올랐네요.
 
제가 대학때 먹었을때 가격이 4,000원 이였는데 지금은 칼국수가 8,000원.딱 2배 올랐네요.ㅠㅠ
 
가격이 너무 올라서...가볍게 먹을 수 없는 칼국수가 되었네요~비싼 칼국수!!
 
 
우린 칼국수와 비빔국수를 시켰습니다~
 
참고로 선불 입니다.

 주문하면서 후식을 미리 줍니다.

아직 칼국수도 안나왔는데 ......ㅎㅎㅎ

 

 진한 고기국물의 칼국수에  손만두 4개,가운데는 다진 고기 ,양파와 호박
 
시원한 멸치국물의 칼국수와는 틀린 고기칼국수다.
 
가격이 올라서 인지 양은 그대로 인듯 합니다.


 

 비빔국수 약간 야채가 많이 들어 있어서 신선해 보이죠~
 
쫄깃쫄깃한 면발과 매콤한 맛이 아주 좋아요~
 
참고로 사리 리필도 해줍니다~


 

 마늘향이 강한 김치~
 
전체적으로 옛날보다 마늘이 많이 들어간듯 합니다.


 

 밥도 조금 주네요~
 
칼국수에 말아 먹으면 최고 입니다~~^^


 

 스삭스삭  비빕국수~
 
맛있어 보이죠??

진한 양념이 입맛을 살려줍니다.

진한 육수가 잘 먹음직 스러워 보이죠?
 
옛날 보다 육수가 진해 진듯하고 마늘향도 많이 나네요~아무래도 일본인들이 많이 오다보니 맛이 일본 스타일로 변해 가는 듯 합니다. 처음 먹었을때의 명동칼국수의 맛이 많이 사라진듯 합니다.

그래도 맛있으니 명동가면 드셔보세요~~~

..................................................................................................

명동교자는 명동에 본점과 분점 두곳이 있습니다.

두곳다 항상 사람이 많으니 살짝 엇박자 시간에 가는게 좀 편하게 드실 수 있습니다.

Tel: 776-5348

저렴하도 맛있는 남대문 칼국수 리뷰->http://sweetsora.tistory.com/86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 | 명동교자 본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렐라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칼국수

    이게맛있어??
    맛있다고해서 기대하고먹었는데 육수맛도 이상하고 고기고명 정말 안어울림..
    김치? 한입 먹는순간 청양고추 문줄 알았음 진짜..우와...이런김치 난생처으먹어봄..왤케 톡쏴??그냥톡쏘는게아니라 진짜 바늘 백개를 마구 찌르는듯한매움; 맛있게 매운게 아니라 정말 아프다라는게 맞음 .단무지도 없음 ; 칼국수만 먹으려니까 맛도안나고 김치랑먹자니 김치는 입도 못대겠고 하아....정말 실망.

    2012.05.06 01:06 [ ADDR : EDIT/ DEL : REPLY ]
  3. 괜찮은뎅

    처음먹었을땐 생각보다 특이한맛에 동네칼국수집이 낫다라고 생각하기도 했는데 자꾸자꾸 생각나는 곳이에요 두번먹고 세번먹으면서 명동가면 여기만가요 ㅋㅋ 근데 김치는 아직도 힘듦 ㅜ ㅜ

    2012.05.06 01:07 [ ADDR : EDIT/ DEL : REPLY ]
  4. eoeuy

    넘 비싸당...ㅠㅠ

    2012.05.06 01:55 [ ADDR : EDIT/ DEL : REPLY ]
  5. eoeuy

    8000원 이면 뼈다귀해장국이 꼽배기인뎅....칼국수에만두 고기 조금이 8천원..넘 비싸당...ㅠㅠ

    2012.05.06 01:56 [ ADDR : EDIT/ DEL : REPLY ]
  6. gdfgdfg

    반응들이 왜이래? ㅎㅎ
    개인적으로 해물칼국수 좋아하고 잘하는 집 다녀봤지만... 이집은 고기육수지.. 자세히는 모르지만 아마 닭육수로 알고 있고.

    여태 먹어본 칼국수중에 제일 맛있었음...
    줄서서 먹는게 이해가 안간다는데.. 난 이거먹고 맛없다는 사람들 이해가 안가던데... 누가보면 광고하는줄 알겠네.

    비싸긴 하지만 그만한 값어치는 함. 물론 긴 줄 때문에 먹자마자 일어서야 하는 서비스는 최악이지만서두.

    2012.05.06 02:53 [ ADDR : EDIT/ DEL : REPLY ]
  7. 지방으로...

    저거 지방으로 내려오면 딱~~ 3천원짜리... 서울사람들 정말 불쌍하오...저런 칼국수를 8천원에 사먹어야 한다니...
    2500원이면 멸치국물로 우려낸 정말 진한 칼국수를 맛 볼 수도 있는뎅...

    2012.05.06 03:04 [ ADDR : EDIT/ DEL : REPLY ]
  8. 전세8억

    전세 8억 낼려면 칼국수를 8천원은 받어야제...ㅋ 칼국수가 8천원...ㅋㅋㅋ 바기가 먹는 칼국순갑넹...
    김치는 중국산...쌀은 베트남산...만두도 중국산...ㅋㅋㅋ 소고기는 미국산?

    2012.05.06 03:13 [ ADDR : EDIT/ DEL : REPLY ]
  9. 명동출신

    잘하는 집이라 안티가 많다고?? 나참.. 난 초딩때부터 학교가 근처라 저길 잘앎. 가격이 뛴것도 물가인상보다(명동전체가 오름) 더한 오름세의 이유는 다름아닌 일본관광객.. 일본사이트에 책에 엄청홍보되서 줄서는거지 그덕에 잘난척하면 값더올린것까진 좋다이거야.. 김치 어쩔거임?? 맛없기 맵기만하고 짜기는 옛날의 3배 염분.. 있는놈이 더무섭다고 김치리필하는게 그리 아까워졌어?? 잘모르겠지만 사장이 젊은 후계자로 바껴서 돈돈만 오른건지.. 진짜 쉣스러워졌음. 20년지나도 들어가는 무대가리하나 안바뀐 명동냉면을 먹고 말겠다(여기도 비싸짐;;)

    2012.05.06 03:15 [ ADDR : EDIT/ DEL : REPLY ]
  10. 근데 방문자 수가...

    이상하오...어제 개설한 블로그 같은데...다음 메인에 뜨다니...ㅋㅋㅋ 돈 주고 띄우는 블로그? 어제 개설한 블로그가 벌써 메인에 뜨다니... 돈질한 블로그구만...

    2012.05.06 03:19 [ ADDR : EDIT/ DEL : REPLY ]
  11. 명동교자 하도 맛나다 해서 가봤는데

    인간적으로 맛없어요 -_-;
    만두국 별로 안좋아하긴 하지만, 웬만하면 먹을만 했는데 제값내고 먹긴 아까운듯
    명동 음식값도 비싼데 제가격은 못하는듯, 그냥 배고플때 먹는거 추천

    2012.05.06 04:27 [ ADDR : EDIT/ DEL : REPLY ]
  12. 이곳은

    명동교자 솔직히 비추.
    이름값한다고 가격만 올리고 손님한테 불친절을 넘어서 손님 무시하기 일수

    2012.05.06 05:08 [ ADDR : EDIT/ DEL : REPLY ]
  13. 마징가Z

    이 집 70년대 초반부터 다니기 시작했으니
    20년 정도를 다녔다.
    90년초반 이후는 끌려가지 않으면 안간다.

    도대체 국물이 왜그리 밍밍해졌는가?
    그리고 김치에서 마늘과 생강을 왜 그리 빼서 그 강한 맛을 없앴는가?

    종업원들 입장에서는 좋아진 점도 있다.
    그 납을 넣은 것 같던 무거운 금속 그릇을
    환경 호르몬 나올 법한 플라스틱 그릇으로 바꿔서
    가볍게 만들어 종업원들이 나르기 편하게 되었다.


    그리고 종업원 교육 똑바로 시켜라.
    국수 먹는 도중 약 먹으려고 물 마시는 사이에
    먹던 그릇 싹 치워 가서,
    그 존재를 불렀더니
    말도 없이 가져가더군.
    지배인 정도 돼보이는 인간에게
    한마디 했더니 새로 내오긴 했지만,
    그 따위 정신머리 가지고
    명동에서 돈 긁어 모은는 것 보면,
    아니 여기에도 너희 가게 칭찬만 해대는 존재들 많은 것을 보면,
    입과 혀 더럽게 저렴한 존재들이 넘쳐난다는 것을 알겠다.

    2012.05.06 06:20 [ ADDR : EDIT/ DEL : REPLY ]
  14. 마징가Z

    그리고 이 집 만두가 맛있다는 존재들은
    도대체 그동안 어떤 만두를 먹어왔냐?
    명인만두나 신포만두 따위?

    근처의 취천루에서 돼지고기로 만든 물만두나 찐만두,
    일품향에서 튀김만두 나 먹어보고 만두를 말해라.

    나는 집안내력 때문에
    매명절 때 마다 개성식만두 빚어서
    밖에서는 이북식 만두 돈내고 안먹는 사람이다.

    그리고 그따위로 불친절 할거면
    왜 분점따위를 냈냐?
    그냥 복닥 거리면서 본점만 할 것이지.
    아, 돈에 환환장했다고?
    에라이~ 쓰레기 새끼들아.

    2012.05.06 06:26 [ ADDR : EDIT/ DEL : REPLY ]
  15. 보통맛이던데

    전주에는 저런집 널려있는데 ~~
    3000~4000이면 맛집 수준 국수집 널려있다.그것도 완전 육수가득하고 진하고 맛있음!
    그것도 이런맛 내는 맛집이 한두개가 아니라 수십개다
    주인이 불친절해 ? 그러면 안가면 그만임.전주에서는 그러면 바로 망함

    건물세가 비싼건 이해하지만 그래도 공통 물가라는게 있는데 무슨 국수를 8천원에 파냐 ?
    그래도 국수 먹으러 가는 사람이 계속 있으니까
    주인이 안고치는거예요. 불친절하면 안 가야하는데 불친절해도 손님이 오니..

    2012.05.06 06:42 [ ADDR : EDIT/ DEL : REPLY ]
  16. 손님이 똑똑해야

    참고로 전주에 맛대맛 전국 우승자가 있어요.
    맛도 맛있고 손님도 많았지요.
    그런데 불친절했거든요. 그러자 손님 끊겼고 지금 망햇어요.
    맛대맛 전국 연말결산 우승자도 망하는곳이 전주임

    2012.05.06 06:44 [ ADDR : EDIT/ DEL : REPLY ]
  17. 날다

    음...
    옆에 학원 다닐 때 가끔 생각나면 먹은 칼국수랑 만두
    저는 매번 맛있게 먹었는데 별로인 사람들도 있네여 ㅋ

    2012.05.06 06:44 [ ADDR : EDIT/ DEL : REPLY ]
  18. 안그래

    이집 맛의 비밀, 닭고기 뼈로 낸 육수와

    돼지 비계 녹여서 만든 기름으로 볶은 야채...

    불과 10년전만해도 가격이 4000원이었는데,

    지금은 너무 비싼 느낌이 듭니다.

    10년전 4000원은 그렇게 부담되는 가격이 아니었는데

    지금의 8000원 칼국수는 좀 부담되네요


    아주 가끔씩 먹어보니, 맛은 예전과 비슷한 것 같습니다.

    다만 좀 달라진 거는 많이 불친절해졌다는 것.

    그래도 서비하는 직원들 일본어도 잘하고 열심인것 같습니다.

    2012.05.06 08:40 [ ADDR : EDIT/ DEL : REPLY ]
  19. 헐~

    이렇게 한식당에 댓글이 많으니 나도...유명해서 이렇게 댓글이많나,아님 고위성?진짜 맛이없나?헸갈리네.....

    2012.05.11 23:49 [ ADDR : EDIT/ DEL : REPLY ]
  20. 잉잉

    전 여기 엄마땜에알게된곳인데...마지막으로갔던때가 6500원이였나,..근데 인간적으로8000은 심하다...그래도 전 사먹을것임...지금 멀리이써서못먹는뎅...아...전 여기 칼국수,만두,김치 광펜입니다...댓글보니까 의외네요...난 다맛나다고할줄알았는뎅.ㅋ아 침나와...넘넘넘 먹고싶다...아...

    2012.07.20 20:17 [ ADDR : EDIT/ DEL : REPLY ]
  21. 잉잉

    전 여기 엄마땜에알게된곳인데...마지막으로갔던때가 6500원이였나,..근데 인간적으로8000은 심하다...그래도 전 사먹을것임...지금 멀리이써서못먹는뎅...아...전 여기 칼국수,만두,김치 광펜입니다...댓글보니까 의외네요...난 다맛나다고할줄알았는뎅.ㅋ아 침나와...넘넘넘 먹고싶다...아...

    2012.07.20 20:18 [ ADDR : EDIT/ DEL : REPLY ]